농협, 계열사와 511억 규모 애그테크 펀드 조성
최종수정 : 2024-06-11 19:13기사입력 : 2024-06-11 19:13권성진 기자
구독하기
  사진 농협중앙회 희망농업혁신펀드 조성 [사진=농협중앙회] 농협중앙회가 농협 계열사와 함께 511억원 규모의 애그테크(농업 기술)펀드 희망농업혁신펀드를 조성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날 농협중앙회에 따르면 농협상호금융과 농협은행이 각각 200억원, 150억원을 출자했고 NH투자증권과 NH농협캐피탈은 각각 151억원, 10억원을 마련했다.

농협은 이 펀드를 활용해 농촌 현장에 적용할 수 있는 인공지능(AI), 로봇 기술 애그테크를 보유한 기업에 투자할 예정이다. 농협은행과 NH투자증권이 공동운영사로 참여한다.

농협은 이 펀드를 통해 유망 기업을 발굴하고 신기술 현장 확산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이 펀드를 통해 농업의 경쟁력을 높이고 농가 소득 향상에 기여함으로써 지속가능한 농업 생태계 조성에 앞장설 예정이다.

지준섭 농협중앙회 부회장은 "농업 기술 개발과 보급을 지원해 농업 발전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 아주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