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엘살바도르 대통령 취임식에 원희룡 특사 파견
최종수정 : 2024-05-30 11:07기사입력 : 2024-05-30 11:07정해훈 기자
구독하기
제22대 국회의원선거 인천 계양을에 출마한 원희룡 국민의힘 후보가 지난 10일 오후 인천 계양구 자신의 선거사무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22대 국회의원선거 인천 계양을에 출마한 원희룡 국민의힘 후보가 지난 10일 오후 인천 계양구 자신의 선거사무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원희룡 전 국토교통부 장관을 엘살바도르 대통령 취임식에 특사로 보낸다.
대통령실은 다음 달 1일 열릴 예정인 나입 부켈레(Nayib Bukele) 엘살바도르 대통령 취임식에 원 전 장관과 강민국 국민의힘 의원으로 구성된 경축 특사단을 파견할 예정이라고 30일 밝혔다.

부켈레 대통령은 지난 2월 4일 진행된 대선에서 82.66%의 득표율로 연임에 성공했다. 그는 2019년 대선에서 중도우파 성향 제3당 후보로 출마해 당선됐다.

엘살바도르는 중미 지역 내 우리나라의 오랜 우방국이며, 양국은 1962년 수교 이후 정치, 경제, 인프라 등 다양한 분야에서 우호 협력 관계를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윤 대통령은 특사단을 통해 부켈레 대통령에게 축하 인사를 전하고, 양국 우호 협력 관계를 더 강화하기 위해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를 바란다는 의지를 담은 친서를 전달한다.

특사단은 이번 취임식 참석과 함께 엘살바도르 고위 인사 면담, 동포 간담회, 우리 기업 현장 방문 등의 일정을 소화할 계획이다. 
© 아주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