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월 생산·소비 동향 익월 초 확인"…통계청 속보성 경제지표 개발
최종수정 : 2024-05-15 12:00기사입력 : 2024-05-15 12:00박기락 기자
구독하기
이형일 통계청장이 2월 7일 정부세종청사에서 2024년 통계청 주요업무 추진계획을 발표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이형일 통계청장이 2월 7일 정부세종청사에서 '2024년 통계청 주요업무 추진계획'을 발표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통계청은 15일 신속한 경기 상황 파악을 위해 이번 달 생산, 소비, 투자 등의 상황을 다음 달 초에 선제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속보성 경제지표와 포괄적 민간소비지표를 개발한다고 밝혔다. 
현재 통계청은 이번 달의 생산, 소비, 투자 및 경기 상황을 다음 달 말경 공표하는 산업활동동향에서 제공하고 있다. 다만 이 같은 방식은 기업실적에 대한 조사자료를 집계·종합하는 과정에서 상당 시일이 소요돼 보다 빨리 경제 상황을 확인하고자 하는 수요에 부응하기가 어렵다는 문제가 있었다. 

이에 통계청은 빅데이터, 행정자료 등에 계량경제모형과 기계학습 모형을 적용해 생산·소비·투자·고용 등 부문별 지표를 종합하는 방식으로 전월 경제 상황을 판단하는 속보지표를 매월 초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또 속보지표에 통계적 기법을 적용해 작성한 계절조정지수나 순환변동치 등을 활용할 경우 단기 동향 파악, 경기 국면 확인 등과 같은 보다 상세한 분석도 가능다는 설명이다. 

서비스 소비 규모가 늘면서 기존의 재화 소비와 서비스 소비를 포함한 민간소비지표 개발에도 착수한다. 포괄소비지표의 개발을 통해 재화 소비와 서비스 소비의 단기 동향을 빠르고 촘촘하게 파악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취지다. 

통계청은 ‘월간 경기 상황 파악을 위한 속보지표 개발 연구’와 ‘서비스 소비를 포함한 포괄적 민간소비 측정에 관한 연구’를 연내 완료한다는 목표다. 

이형일 통계청장은 “속보지표와 포괄소비지표가 개발되면 보다 신속하게 경제 상황에 대한 통계를 제공할 수 있어 정부정책 수립이나 민간 경제주체의 의사결정 지원에 크게 이바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 아주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